목포한사랑병원

바로가기

목포한사랑병원
  • 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소아과상담
  • 산부인과상담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앨범
  • 고객소리함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처음으로  

수포 생기고 번지는 '원숭이두창' … 수두·홍역과는 어떤 차이?
작성자 : 이근형   |   작성일 : 2022-06-28[06:35]   |   조회수 : 72   |  

손·발바닥에 집중되고 림프절 통증 있어
대부분 4주 이내에 자연회복 가능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국내에서 첫 원숭이두창 확진자가 나와 치료를 받고 있는 가운데, 


같은 시기 또다른 의심환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던 


외국인 1명의 병명은 원숭이두창이 아닌 수두로 최종 확인됐다. 


전문가들은 원숭이두창의 주 증상인 수포성 발진이 겉으로 보기엔 수두나 대상포진 등 


다른 질환과 비슷하지만, 


발진의 모양이나 번지는 양상, 목과 겨드랑이의 림프절병증 등에서 차이가 있다고 설명한다.


25일 질병관리청과 대한감염학회 자료에 따르면, 원숭이두창에 감염된 환자는


대개 38.5℃ 이상의 급성 발열과 두통, 


림프절병증, 근육통, 요통, 심각한 허약감 등 무기력증 등을 시작으로 1~3일 뒤 


얼굴 중심으로 발진이 나타난다.


동그란 붉은 반점 같은 구진성 발진은 수포(물집)나 농포(고름이 차 있는 상태)로


몸의 다른 부위로 확산되는데, 


얼굴과 손바닥, 발바닥에 집중해 나타나는 경향이 있고 입, 생식기, 안구 등에도 나타난다.


 이같은 증상은 약 2~4주간 지속되다 발진이 가피(마르면서 굳은 딱지) 단계로 


진행되면서 대부분 4주 이내에 자연 회복된다. 


보통 감염 후 5~21일, 평균 6~13일 이내에는 증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만 일부 환자의 경우 중증으로 진행될 수 있다. 


치료는 나타나는 증상에 따라 대응하는 대증치료가 일반적이나 중증 감염자의 경우


두창 치료에 사용되는 항바이러스제나 면역글로불린을 쓴다. 


소아나 면역저하자 등은 중증 감염의 확률이 높은데, 폐렴이나 뇌병증, 패혈증 등을


동반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이같은 원숭이두창의 수포성 발진은 다른 피부질환과도 유사한 형태로 나타나기 때문에


외형만 보고 구별하기 쉽지 않다.


대표적으로 수두는 원숭이 두창과 마찬가지로 수포와 농포가 전신까지 퍼지는 특징이 있다.


 원숭이두창은 발진이 머리부터 팔다리 쪽으로 진행되는 반면 수두는 주로 


몸통 쪽으로 진행된다. 


또 원숭이두창은 발진의 경계가 명확하지만 수두는 경계가 불명확하다. 


원숭이두창 환자 약 75%에게서 손·발바닥 발진이 관찰되지만, 수두의 경우엔 드물다. 


목과 겨드랑이에 단단한 압통이 동반되는 림프절병증 또한 원숭이 두창에서


두드러지는 증상이다.


대상포진 역시 수포와 농포가 생기지만 신경절(피부분절)을 따라 띠 형태로 나타나 


비교적 구분이 쉽다. 


대상포진이 전신으로 퍼질 경우 구분이 어렵지만, 수두와 마찬가지로 발진이 


손·발바닥까지 퍼지는 경우는 매우 드물다.


 반면 홍역의 경우 발진이 전신에 나타나지만 수포나 농포가 생기지 않는다.


정부는 지난달 31일 원숭이두창 위기 경보 수준을 '관심' 단계로 발령하고 


이달 8일 제2급 법정 감염병으로 지정했다.


 이에 따라 확진자는 의무적으로 입원 격리치료를 받아야 한다. 


의료기관은 검역소나 의료기관, 보건소 등에 의심환자를 신고할 의무가 있고,


방역당국은 별도의 역학조사를 실시한다


질병청은 원숭이두창 치료제인 '테코비리마트' 500명분을 다음달 중 국내에 도입할 예정이다. 


또 이 치료제가 도입되기 전에 활용할 수 있는 항바이러스 치료제인 '시도포비어'와 '


백시니아면역글로불린' 100명분을 확보해 놓고 있다.

목록으로 답변 수정   삭제
  총 등록글 : 3667
제17회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목포시의사회 장학금 전달식 한사랑 2022-07-21 15
제14회 목포시의사회 인재육성 장학금 전달식! 조생구 2019-06-14 590
목포 한사랑병원 전남대 의대에 발전기금 전달 한사랑 2018-12-12 675
한사랑병원 전기요 지역소외계층에 기부 한사랑 2017-12-21 889
3663 나라에 꼭 필요한 인재 파도 2022.08.13 5
3662 인류, 지구상 모든 단백질 구조를 손에 넣다 이근형 2022.08.12 11
3661 술 항아리 채우기 파도 2022.08.11 16
3660 성공한 사람, 실패한 사람 파도 2022.08.10 20
3659 대만에 분풀이하는 중국…하필 '모래' 수출 중단한 이유는? 이근형 2022.08.09 24
3658 부부의 싸움 기한 파도 2022.08.08 28
3657 직립보행 하는 강아지 파도 2022.08.07 32
3656 노화 질환 치료 새 길 국내 의료진이 열었다 이근형 2022.08.06 36
3655 당신이 투자할 것은 당신의 삶 자체다 파도 2022.08.05 40
3654 길들여진다는 건 파도 2022.08.04 44
3653 "겉멋이요?…취향입니다만" 위스키·프리미엄 소주에 빠진 MZ 이근형 2022.08.03 48
3652 다음에 다시 만나자 파도 2022.08.02 52
3651 사람이 사는 이치는 정직이다 파도 2022.08.01 56
3650 ‘산소의 양’이 인간과 지구에게 미치는 영향 이근형 2022.07.31 60
3649 세 가지 실패 파도 2022.07.30 64
   1 [2] [3] [4] [5] [6] [7] [8] [9] [10] .. [245]  [다음 10개] 
목록으로 글쓰기

홈으로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환자권리장전 이용약관 병원둘러보기 오시는길 건강인 제왕절개분만 적정성 평가결과 통보서 셀렉스 매일아이 베이비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