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한사랑병원

바로가기

목포한사랑병원
  • 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소아과상담
  • 산부인과상담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앨범
  • 고객소리함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처음으로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작성자 : 파도   |   작성일 : 2020-02-14[08:06]   |   조회수 : 23   |  


1960년대를 휩쓸었던 그룹 비틀스의 멤버인

존 레넌, 폴 메카트니, 조지 해리슨, 링고 스타는

모두 어려운 환경에서 자랐습니다.


폴 매카트니의 어머니는 그가 14살 때

암으로 돌아가셨고, 링고 스타는 6살 때 걸린 병 때문에

학교를 거의 다니지 못했으며 조지 해리슨도

가난한 버스 운전사의 아들이었습니다.


특히 존 레넌의 가정환경이 어려웠습니다.

그가 어렸을 때 아버지는 가족을 버리고 떠났고,

낙심한 어머니는 존을 이모 손에 맡겼습니다.

게다가 존이 16살 때 어머니조차 타지에서

교통사고로 돌아가셨습니다.


그런 존의 학창 시절은 엉망이었습니다.

교실에서 친구들과 싸우고, 수업 중에 껌을 씹거나

크게 소리를 지르기도 해서 방과 후에 남아서

벌을 받기도 했습니다.


학교 생활기록부에는 이렇게 적혀 있었습니다.

‘무슨 일을 하여도 실패할 것이 뻔하다.

그리고 학교에서 다른 학생의 시간까지도

낭비하게 만든다.’


한편, 그가 이모 집에 살 때였습니다.

존의 어머니는 가끔 아들을 보러 왔는데

어느 날 어머니가 기타를 존에게 선물해 줬습니다.

그때부터 존은 기타에 빠져 살았습니다.

이모도 존이 기타를 치는 것을 응원했지만,

너무 빠져 있는 존에게 말했습니다.


“기타만 쳐서는 절대 큰돈 못 번다.”


훗날 존은 전 세계적인 팝 스타로 성공을 거둔 후,

이모가 한 그 말을 금박으로 새겨 넣은 기념패를

이모에게 선물했습니다.


이모의 잔소리에도 꿈을 포기하지 않은 것을

기념하기 위해서 만들었다고 합니다.


 



 


“이제까지 많은 사람이 시도해봤는데

그건 어려워 그만 포기해.”


우리는 이런 사회적 통념 앞에

쉽게 기가 죽고 맙니다.

이제까지 그런 전례가 거의 없다는 이유로,

새로운 시도를 해보지도 않고

쉽게 포기해버리는 것입니다.


그러나 통념과 고정관념은 깰 수 있고,

새로운 길은 만들 수 있습니다.


단단한 통념의 껍질을 벗기지 않고서는

결코 달고 맛있는 성공의 과육을

맛볼 수 없습니다.


 


# 오늘의 명언

그대의 꿈이 실현되지 않았다고 해서

가엾게 생각해서는 안 된다.

정말 가엾은 것은 한 번도 꿈꿔보지

않았던 사람들이다.

– 에센바흐 –

목록으로 답변 수정   삭제
  총 등록글 : 2760
한사랑병원 기독 신우회 2월 월례예배! 조생구 2020-02-07 15
제14회 목포시의사회 인재육성 장학금 전달식! 조생구 2019-06-14 142
목포 한사랑병원 전남대 의대에 발전기금 전달 한사랑 2018-12-12 200
한사랑병원 전기요 지역소외계층에 기부 한사랑 2017-12-21 459
2756 코로나19 감염된 임신부가 낳은 신생아는? 이근형 2020.02.18 6
2755 내 청춘은 지금부터 파도 2020.02.17 9
2754 스스로 운명을 정한 사랑 파도 2020.02.16 13
2753 당신이 알고 있는 수면에 관한 오해와 진실 이근형 2020.02.15 17
2752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파도 2020.02.14 22
2751 아버지의 마중 파도 2020.02.13 27
2750 우리나라를 공포에 떨게 했던 5대 전염병 이근형 2020.02.12 32
2749 삶의 우선순위 파도 2020.02.11 35
2748 외모 콤플렉스 파도 2020.02.10 39
2747 '소금커피'가 더 맛있는 이유 이근형 2020.02.09 44
2746 한 손으로도 박수를 치다 파도 2020.02.08 49
2745 사고 싶은 거 다 사도 돼! 파도 2020.02.07 52
2744 신종코로나 환자들 안정적…“사스·메르스보다 치사율 낮아” 이근형 2020.02.06 56
2743 친구로 남는다는 건 파도 2020.02.05 60
2742 아빠의 낡은 핸드폰 파도 2020.02.04 64
   1 [2] [3] [4] [5] [6] [7] [8] [9] [10] .. [184]  [다음 10개] 
목록으로 글쓰기

홈으로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환자권리장전 이용약관 병원둘러보기 오시는길 건강인 제왕절개분만 적정성 평가결과 통보서 셀렉스 매일아이 베이비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