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한사랑병원

바로가기

목포한사랑병원
  • 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소아과상담
  • 산부인과상담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앨범
  • 고객소리함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처음으로  

아이에게 남은 희망
작성자 : 파도   |   작성일 : 2019-12-04[06:30]   |   조회수 : 104   |  


한 마을에서 어린아이 한 명이 사라졌습니다.

때가 되면 돌아오려니 했던 아이는

해가 지고 뜨고 날이 바뀌어도 집으로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아이가 있을 만한 곳을

구석구석 찾기 시작했습니다.

마을 안에서는 어디에서도 아이를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조금씩 날이 차가워지는 계절인지라

많은 사람들이 아이가 험한 일을 당한 것은

아닌가 걱정했습니다.


그런데 다행히 아이가 발견되었습니다.

마을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 있는 마른 우물에

아이가 빠져 있었던 것입니다.


사용하지 않게 된 지 오래된 우물이어서

마을 사람들도 그 존재를 잊고 있어

그곳에서 아이를 찾는 것이

늦었던 것입니다.


아이에게는 제법 깊은 우물이었고

다리를 다친 아이가 구해달라고 내지른 고함은

밖으로 거의 들리지 않았습니다.


사람들은 어둡고 험한 이곳에서

희망도 없이 며칠이나 버텨야 했던

아이가 걱정스러웠는데 먼저 사람들에게

아이가 말했습니다.


“아저씨. 우리 엄마 왔어요?

엄마 오기만 계속 기다리고 있었어요.

우리 엄마 어디 있어요?”


그제야 마을 사람들은 깨달았습니다.

자신의 엄마가 구하러 오리라는 것을

굳게 믿고 있던 아이는 자신에게 온

시련이 하나도 무섭지 않았다는

것을 말입니다.


 



 


당신의 몸을 묶은 것이 사랑이고

그 사랑의 끝을 당신이 사랑하고 신뢰하는


사람이 붙잡고 있다면 어떨까요?


그렇다면 세상에 무서운 것이 없을 것입니다.

그것이 사랑이며 사랑은 당신을 무엇보다도

강하게 만들어줍니다.


 # 오늘의 명언

절망에 대한 가장 확실한 해독제는 믿음이다.

– 키르케고르 –


 

목록으로 답변 수정   삭제
  총 등록글 : 2937
제14회 목포시의사회 인재육성 장학금 전달식! 조생구 2019-06-14 234
목포 한사랑병원 전남대 의대에 발전기금 전달 한사랑 2018-12-12 290
한사랑병원 전기요 지역소외계층에 기부 한사랑 2017-12-21 545
2934 의대 정원 늘린다고 '슬의생 안정원' 더 나오지 않아 이근형 2020.08.13 6
2933 반 잔의 커피 파도 2020.08.12 8
2932 비 온 뒤 맑게 갠 하늘 파도 2020.08.11 12
2931 단 17일간 제주 '지하궁전' 열린다 이근형 2020.08.10 16
2930 천재 과학자의 비결 파도 2020.08.09 22
2929 선생님의 사랑 파도 2020.08.08 26
2928 갤럭시 5형제 온라인 데뷔, 90분간 5600만명이 봤다 이근형 2020.08.07 30
2927 당신의 받은 은혜는 기억하라 파도 2020.08.06 34
2926 치킨집 사장님 파도 2020.08.05 38
2925 무한한 바다, 저절로 '비대면'...여백으로 채워진 1004 섬 이근형 2020.08.04 42
2924 진정한 사랑이란 건 파도 2020.08.03 47
2923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다 파도 2020.08.02 51
2922 '코리안 디저트' 설빙, 세계인 입맛 사로잡은 비결은 이근형 2020.08.01 56
2921 가장 중요한 일 파도 2020.07.31 59
2920 진정한 보배 파도 2020.07.30 63
   1 [2] [3] [4] [5] [6] [7] [8] [9] [10] .. [196]  [다음 10개] 
목록으로 글쓰기

홈으로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환자권리장전 이용약관 병원둘러보기 오시는길 건강인 제왕절개분만 적정성 평가결과 통보서 셀렉스 매일아이 베이비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