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한사랑병원

바로가기

목포한사랑병원
  • 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소아과상담
  • 산부인과상담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앨범
  • 고객소리함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처음으로  

이제 숨어도 다 보인다
작성자 : 파도   |   작성일 : 2019-09-11[06:36]   |   조회수 : 30   |  

0906_1


낮에는 밭에서 농사일에 매진하고
밤에는 문해(文解) 교실에서 글을 배우며
주경야독하는 초보 시인의 시(詩)입니다.

초등학생이 쓴 것처럼 삐뚤어진 글씨지만
사물을 바라보는 시선, 한글을 대하는 마음
그리고 그 시선과 마음을 표현하는 기교가
매우 뛰어나고 따뜻한 훌륭한 시입니다.

이 훌륭한 시보다 더 놀라운 것은
작가 정을순 씨는 80세를 넘겨서야
한글을 배우기 시작한 할머니라는 것입니다.

단 한 개의 글자도 읽지 못했던 세월,
그 세월 끝에 글을 배우고 주변을 바라보니
한글에 둘러싸여 살아왔음을 깨닫게 된
감동과 기쁨이 절묘하게 표현된 이 시는
국가평생교육진흥원에서 실시한 대국민 투표에서
최우수상을 받았습니다.

 

0906_3

 

80년의 세월 동안 할머니의 마음에
무엇이 채워져 있는지 알지 못했습니다.
그러한 마음속에 한글 하나가 더해지자
이렇게 아름다운 깨달음으로
세상에 태어났습니다.

당신의 마음속에 그 어떤 아름답고
귀한 것이 들어있는지 당신 자신조차
깨닫지 못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팔순 넘긴 시인 할머니도 찾을 수 있었던
그것을 찾기 위해 노력해 봅시다.
노력에는 한계가 없습니다.

 

# 오늘의 명언
배움이란 평생 알고 있었던 것을
어느 날 갑자기 완전히 새로운 방식으로
이해하는 것이다.
– 도리스 레싱 –
 

목록으로 답변 수정   삭제
  총 등록글 : 2604
한사랑병원 기독신우회 9월 월례예배! 조생구 2019-09-10 15
제14회 목포시의사회 인재육성 장학금 전달식! 조생구 2019-06-14 65
목포 한사랑병원 전남대 의대에 발전기금 전달 한사랑 2018-12-12 118
한사랑병원 전기요 지역소외계층에 기부 한사랑 2017-12-21 346
목포한사랑병원 17년째 기부 한사랑 2017-01-02 646
2599 유왕과 포사 파도 2019.09.17 3
2598 올해 A형간염 유행 주요원인은 ‘오염된 조개젓’ 이근형 2019.09.16 9
2597 내가 살아보니까 가장 중요한 것은? 파도 2019.09.15 15
2596 파리 에펠탑 파도 2019.09.14 18
2595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 이근형 2019.09.13 24
2594 아빠는 항상 피곤해 파도 2019.09.12 25
2593 이제 숨어도 다 보인다 파도 2019.09.11 29
2592 "삼성 첫 폴더블폰, '실험용' 아닌 '판매용' 맞네요" 이근형 2019.09.10 33
2591 약속과 기다림 파도 2019.09.09 37
2590 당신이 가진 땅을 나누어 주십시오 파도 2019.09.08 42
2589 암세포 냄새까지 구별해낸다는 '천재' 조향사가 만든 향수 이근형 2019.09.07 45
2588 이산가족을 찾습니다 파도 2019.09.06 49
2587 1173번째 기적 파도 2019.09.05 54
2586 벌에 쏘이면 뱀 물림보다 사망률 5배 ↑ 이근형 2019.09.04 60
2585 골프공에 딤플 파도 2019.09.03 62
   1 [2] [3] [4] [5] [6] [7] [8] [9] [10] .. [174]  [다음 10개] 
목록으로 글쓰기

홈으로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환자권리장전 이용약관 병원둘러보기 오시는길 건강인 제왕절개분만 적정성 평가결과 통보서 셀렉스 매일아이 베이비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