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한사랑병원

바로가기

목포한사랑병원
  • 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소아과상담
  • 산부인과상담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앨범
  • 고객소리함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처음으로  

시원한 맥주로 하루 마무리? 통풍 부른다
작성자 : 이근형   |   작성일 : 2019-06-18[06:33]   |   조회수 : 103   |  

술과 기름진 안주 피해야…맥주는 다른 술보다 퓨린 수치 많이 올려 주의


[건강을 읽다] 시원한 맥주로 하루 마무리? 통풍 부른다


 인천에 거주하는 40대 김지열 씨는 갑자기 새벽에 엄지 발가락에 극심한 통증을 느꼈다.

16일 새벽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 경기를 응원하며 맥주를 과음했던

 김씨는 최근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면서 밤에 맥주를 마시는 일이 잦은 터였다.

발가락이 빨갛게 달아오르고 조금 스치기만 해도 아픈 김씨는 결국 병원을 찾았고

통풍 진단을 받았다.  


통풍은 과거 우리나라에선 드문 질환이었지만,

식습관이 고칼로리 및 육식 위주로 서구화되면서 최근 환자가 크게 증가 추세에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우리나라 통풍 환자는 2012년 26만 5065명에서

 2017년 37만 2710명으로, 약 40%가 증가했다.


통풍은 소변을 통해 배출돼야 하는 요산이 어떤 이유로 배출되지 못하고,

체내에 쌓여서 생긴 요산 결정에 의해 발생한다.

이 결정이 관절, 연골 등에 머물며 통증과 염증을 일으키는 것이다.

통풍성 관절염을 장기간 방치하면 류마티스 관절염 같이 여러 관절의 변형을

초래해 장애를 일으킬 수 있다.

눈으로 볼 수는 없지만 요산의 침착으로 인해 신장이 돌처럼 굳어지거나

결석이 생기기도 한다. 


송정식 세브란스병원 류마티스내과 교수는 "통풍 증세는 초기에는

치료를 하지 않더라도 3~10일 사이에

 자연히 소실되지만 점차 이런 과정이 반복되고 해가 갈수록 빈도가 잦아진다"면서

"그 후에는 엄지발가락 이외에 발목, 무릎 및 손가락 관절에도 비슷한 증상이 나타나게 되고,

심하면 요산결정 덩어리가 피부 밑에 만져지는 통풍 결절을 형성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이런 통풍은 크게 신장 이상이나 요산을 많이 생성하는 음식을 섭취하는

두 가지 상황에서 주로 발생한다.

특히 술과 기름진 음식을 자주 먹는 환자에게 많이 생겨 과거

 ‘귀족병’이라는 이름으로 불렸다.  


신장 이상이 있을 때는 진료를 통해 신장 기능을 정상화시킬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고,

식습관 특히 퓨린을 생성하는 음식물 섭취를 줄여야 한다.

맥주는 다른 술보다 퓨린 수치를 많이 올리기 때문에 맥주와 기름진 안주를

 즐기는 젊은 남성에게 많이 발생하기도 한다.

 최효진 류마티스내과 교수는 "퓨린 함량이 높은 육류, 내장, 어류, 콩, 시금치

 등의 과도한 복용은 피해야 한다"면서

 "기름진 음식과 술은 요산 수치를 높이기 때문에 자제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목록으로 답변 수정   삭제
  총 등록글 : 2635
2541 세상의 모든 엄마는 위대합니다 파도 2019.07.22 73
2540 페트병 신발 신고, 환경을 지켜라 이근형 2019.07.21 113
2539 가슴이 뛰는 한 나이는 없다 파도 2019.07.20 77
2538 웨이터의 법칙 파도 2019.07.19 73
2537 뇌’를 살리려면 ‘스마트폰’은 잠시 꺼두세요! 이근형 2019.07.18 74
2536 상처 없는 독수리 파도 2019.07.17 73
2535 나의 진정한 영웅 파도 2019.07.16 74
2534 발톱 색으로 알 수 있는 발톱 건강 이근형 2019.07.15 103
2533 어쩌면 말입니다 파도 2019.07.14 74
2532 하면 된다 파도 2019.07.13 74
2531 흡연보다 비만이 암 발병 더 부채질 이근형 2019.07.12 73
2530 우리나라 최초의 현대적 서점 파도 2019.07.11 80
2529 상아로 만든 젓가락 파도 2019.07.10 76
2528 짜증 · 분노 · 우울, 혹시 나도 번아웃? 이근형 2019.07.09 76
2527 당신의 눈을 가리고 있는 것은? 파도 2019.07.08 78
   [1] .. [1] [2] [3] [4] [5] [6] 7 [8] [9] [10] .. [176]  [다음 10개] 
목록으로 글쓰기

홈으로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환자권리장전 이용약관 병원둘러보기 오시는길 건강인 제왕절개분만 적정성 평가결과 통보서 셀렉스 매일아이 베이비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