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한사랑병원

바로가기

목포한사랑병원
  • 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소아과상담
  • 산부인과상담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앨범
  • 고객소리함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한사랑게시판
  • 처음으로  

엄마에게 온 편지
작성자 : 파도   |   작성일 : 2019-06-14[05:41]   |   조회수 : 85   |  

0612_1


스코틀랜드 이스트에어셔 킬마녹에 사는
꼬마 숙녀 엘라 레논은 3살 때, 뇌종양으로
투병하던 엄마를 잃었습니다.
그래서 4살이 된 해의 ‘어머니날’에는
사랑한다고 말을 해드릴 엄마가
곁에 없었습니다.

그래도 엘라는 하늘에 계신 엄마에게
사랑한다고 전해 주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편지를 썼습니다.

‘하늘나라에 계신 엄마께.
어머니의 날을 축하하며 사랑해요. 엄마!
엘라가.’

편지지에는 가족들의 그림도 그려 넣었습니다.
편지 봉투에는 ‘천국에 계신 엄마’라고
수신인을 쓰고 우체통에 편지를 넣었습니다.
그리고 이 편지가 엄마에게 잘 도착하기를
손 모아 간절히 기도했습니다.

그런데 엘라의 기도가 전해졌는지
천국에 있는 엄마에게 답장이 온 것입니다.

‘사랑스러운 내 딸 엘라에게.
아주 특별한 어머니날 카드 잘 받아보았다.
너는 내게 이 세상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소중한 딸이야.
영리하고 특별한 소녀로 자라고 있는 네가
엄마는 무척 자랑스럽구나.
비록 엄마는 천국에 있지만 매일 널 지켜보고 있단다.
사랑과 포옹과 키스를 담아 보낸다.
천국 구름 속 천사 게이트 1번지에서 엄마가.’

편지를 받은 엘라는 너무 기뻤습니다.
그리고 행복했습니다.

천국에서 보내온 이 편지는 엘라가 보낸 편지를
우연히 발견한 우편 회사의 한 직원이,
엄마를 대신해 엘라의 행복을 위해
보내준 편지였습니다.

우편 회사 직원이 이름을 밝히지 않고
익명으로 보낸 이 편지는 많은 사람들의
감동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0612_3

 

이름 모를 선한 사람의
짧은 손편지 한 장이 엄마를 잃고
상심하던 소녀에게 너무나 큰
기쁨과 행복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작은 손편지 하나가
사람들에게 사랑과 행복과 감동을
뿌리고 있습니다.

사랑은 한계가 없습니다.
작은 사랑이라도 세상을 따뜻하게
덮을 수도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우리는 오로지 사랑을 함으로써 사랑을 배울 수 있다.
– 아이리스 머독 –
 

목록으로 답변 수정   삭제
  총 등록글 : 2859
2765 하버드대 교수 "1년 안에 인류의 40%~70%가 우한 코로나 감염될 것" 이근형 2020.02.27 77
2764 백범(白凡) 파도 2020.02.26 75
2763 돼지 저금통 파도 2020.02.25 76
2762 코로나19 중증 환자, 급성호흡부전증에 신장·간 손상 이근형 2020.02.24 78
2761 형제간의 용서 파도 2020.02.23 73
2760 세렌디피티의 행운 파도 2020.02.22 74
2759 실수로 탄생한 획기적인 발명품 16가지 이근형 2020.02.21 97
2758 미래를 만드는 사람들 파도 2020.02.20 74
2757 소중하지 않은 것은 없다 파도 2020.02.19 75
2756 코로나19 감염된 임신부가 낳은 신생아는? 이근형 2020.02.18 276
2755 내 청춘은 지금부터 파도 2020.02.17 75
2754 스스로 운명을 정한 사랑 파도 2020.02.16 73
2753 당신이 알고 있는 수면에 관한 오해와 진실 이근형 2020.02.15 79
2752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파도 2020.02.14 74
2751 아버지의 마중 파도 2020.02.13 76
   [1] .. [1] [2] [3] [4] [5] [6] 7 [8] [9] [10] .. [191]  [다음 10개] 
목록으로 글쓰기

홈으로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환자권리장전 이용약관 병원둘러보기 오시는길 건강인 제왕절개분만 적정성 평가결과 통보서 셀렉스 매일아이 베이비셀